며칠 전 홈플러스에 갔다가..

쟁반이 있길래 예뻐서 사왔다.


가격은 무려!! 세개 합쳐 오천원! ㅋ





첨엔 그냥 싸구려 쟁반이겠거니.. 했는데 품질이 예사롭지 않다.

꽤 튼튼한데다 플라스틱도 두껍다.
키티의 생김이나 색상도 무지 좋다.

그래서 혹시나 하고 봤더니 산리오 정품이더군. 허허..



나름 득템을 했다. ㅎ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돌고 돌아 다시 a850  (0) 2011.10.09
어스름녘  (0) 2011.09.25
Hello, Kitty!  (1) 2011.08.14
속리산 파노라마(2010.10.27)  (2) 2011.08.06
속리산 파노라마  (2) 2011.08.06
폭우가 오다  (0) 2011.07.28
Posted by Kunner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ㅅ-

    역시 초딩의 피가 흘러..

    2015.05.20 16: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