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105'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1.07.01 선유도 - 인천공항 나들이
  2. 2011.05.28 11-05-28 (2)
  3. 2011.05.20 [24-105] 퇴근길 소경
  4. 2011.05.18 미놀타 24-105 D
간만의포스팅이다.



6월의 마지막 날,
안녕에 안녕을 고하던 날.


올리다보니 사진이 역순이 되었다.
그야말로 두서없는 사진들.

오늘의 기록이다.


DSLR-A900 | Pattern | 1/80sec | F/6.3 | 0.00 EV | 70.0mm | ISO-1250

DSLR-A900 | Pattern | 1/3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30sec | F/6.3 | 0.00 EV | 24.0mm | ISO-320

DSLR-A900 | Pattern | 1/1250sec | F/7.1 | +0.7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Spot | 1/320sec | F/7.1 | -0.3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Spot | 1/640sec | F/7.1 | +0.3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Spot | 1/1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80sec | F/6.3 | +0.30 EV | 24.0mm | ISO-400

DSLR-A900 | Pattern | 1/16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160sec | F/7.1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Spot | 1/400sec | F/6.3 | +0.30 EV | 105.0mm | ISO-200

DSLR-A900 | Spot | 1/160sec | F/6.3 | 0.00 EV | 105.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200sec | F/6.3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800sec | F/7.1 | 0.00 EV | 105.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250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400sec | F/7.1 | +0.30 EV | 70.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500sec | F/5.6 | +0.30 EV | 105.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640sec | F/8.0 | 0.00 EV | 24.0mm | ISO-200




Sony a900 + KM 24-105, Standard +1 -1 +2 0 0
Photoworks Resize only.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명화 롤스크린을 구매하다.  (3) 2011.07.12
연꽃  (3) 2011.07.11
선유도 - 인천공항 나들이  (0) 2011.07.01
유르겐텔러 사진전 - touch me!  (4) 2011.06.16
06-09 ~ 06-16  (2) 2011.06.16
11-06-03  (0) 2011.06.04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은 보름만에 치과를 다녀왔다.
어제 밤에 꽤나 늦게 자서 아침에 일어나기가 참 어려웠지만..
안 갈 수 없으니 졸린 눈 비비고 열심히 다녀왔다.

가는 버스에서 내내 자고, 오는 버스에서 내내 자고.

의사에게 교정이 언제쯤 끝나겠느냐 물으니, 생각보다 빨리 진행되고 있단다.
앞으로 짧으면 한 두번, 많아봐야 두세번이라 했으니 빠르면 다음달, 늦어도 그 다음 달에는 끝나지 않겠나 싶다.
그런데 오늘 시술하고 와서 보니 오른쪽 송곳니 있는 곳이 떴던데.. 또 기공사 아줌마 삽질한거 아닌지 심히 우려스럽다.
하지만 어쩌겠나.. 다음 예약일인 보름 후를 기약할 수 밖에.


버스를 타려고 서있다가 길가에 핀 꽃이 너무 예뻐서 카메라를 꺼냈다.

DSLR-A900 | Pattern | 1/400sec | F/8.0 | 0.00 EV | 105.0mm | ISO-200

난 이 녀석의 이름이 참 궁금하다. 
들국화라고 생각은 하는데.. 정식 명칭이 뭘까?



DSLR-A900 | Pattern | 1/500sec | F/8.0 | 0.00 EV | 105.0mm | ISO-200

난 이 아이를 보면 참 예쁘다는 생각이 든다. 장미처럼 예쁜게 아니라, 참 수수하게 예쁘다. 매우 소박한 느낌.
어디나 피어 있어서 더 친근하기도 하다. 



요즘 자주해보는 1:1 크롭. 흐흐.. 
노이즈만 살짝 없애줘도 충분히 쓸만한 사진이 된다. 



DSLR-A900 | Pattern | 1/250sec | F/9.0 | -0.30 EV | 105.0mm | ISO-100

예쁘다 예뻐. 곱다 고와.



DSLR-A900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105.0mm | ISO-100

들국화와 마찬가지로 시골이라면 어디나 피어있던 민들레.
어렸을 때, 민들레홀씨가 눈에 들어가면 실명을 하게 된다는 근거없는 낭설 때문에 한동안 민들레를 무서워하던 때가 있었다.
사실 저게 눈에 들어가기도 쉽지 않겠지만, 실명하기야 하겠나.
하지만 당시의 두려움 때문인지 어떤지, 나는 아직도 여전히 민들레를 썩 좋아하지 않는다. ㅎㅎ
원래 phobia 란, 이성이나 논리, 근거가 없는 법이다.



DSLR-A900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105.0mm | ISO-100

위 사진의 1:1 크롭이다. 민들레홀씨를 모두 보이게 자르다보니 가로가 1400px 가 나왔다.
클릭하면 원본 크기로 볼 수 있다. 하.. 렌즈 잘 샀다. 하핫..



DSLR-A900 | Pattern | 1/80sec | F/9.0 | 0.00 EV | 105.0mm | ISO-100

위의 꽃이 들국화 중 하나겠거니 하는 생각이 들긴 하지만 이 아이의 이름은 짐작조차 가지 않는다. 
세상에는 모르는게 너무나 많다. 정말이지 너무나 흔한 식물인데도 나는 이 녀석의 이름을 모른다. 



DSLR-A900 | Pattern | 1/200sec | F/9.0 | 0.00 EV | 105.0mm | ISO-100

DSLR-A900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105.0mm | ISO-100

DSLR-A900 | Pattern | 1/250sec | F/9.0 | 0.00 EV | 105.0mm | ISO-100

모모(某某)와 모모(某某)를 한번에 담았다. ㅎㅎ



DSLR-A900 | Pattern | 1/800sec | F/8.0 | +0.30 EV | 30.0mm | ISO-200

이어폰에서는 김광석의 '나무'가 흘러나오고 있었다.
저 녀석도 한때는 하늘을 뒤덮을 기세로 가지와 그늘을 펼쳐나갔겠지. 



그렇게 사진을 찍으면서 버스를 기다리니 곧 버스가 왔다.
치과에서 두시간 넘게 생고문을 당하고 풀려났다.


흑..


DSLR-A900 | Pattern | 1/80sec | F/5.6 | 0.00 EV | 70.0mm | ISO-320

다시 버스를 타러 가는 길.
담장에 장미가 흐드러지게 피었다. 완연한 여름이다. 



DSLR-A900 | Pattern | 1/500sec | F/5.6 | 0.00 EV | 50.0mm | ISO-200

남들 좋다, 좋다 하는 건 어쩐지 싫어하는 반골 기질 가득한 나는 사람들이 장미가 예쁘다 예쁘다 하니 장미를 별로 안 좋아했었다.
어쩐지 요부 같은 느낌이어서 말이다. 흠냐.
그러다 작년에, 장미에 대한 단상(http://www.kunner.com/797)을 하고난 후 - 장미가 좋아졌다.
올해 장미는 왜 이리 예쁜건지.. 


 

DSLR-A900 | Pattern | 1/320sec | F/7.1 | 0.00 EV | 105.0mm | ISO-200

버스를 타고 다시 동네로 돌아왔다. 
그리고 이 녀석으로 마무리. 예쁘다, 녀석들. 흐흐..



Sony a900 + Minolta 24-105 D, JPG fine, Standard +1 -1 +2 0 0
Photoworks resize only.
신고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05-30  (0) 2011.06.04
11-05-29  (2) 2011.05.30
11-05-28  (2) 2011.05.28
사진을 대하는 새로운 시각을 가르쳐 주는 작가 - Yasu Suzuka.  (2) 2011.05.28
11-05-27  (2) 2011.05.27
11-05-26  (2) 2011.05.26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NT

    들풀도 참 곱다는... ^^
    치과 다녀오셨으니... 고기 번개? ㅋ

    2011.05.31 13: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흐.. 치과에서 진료를 이상하게 해서.. 오늘 또 갔었더랬죠. 이래서야 어디 일찍 끝날 수 있으려나.. ㅠ_ㅠ

      고기는 잘 먹을 수 있습니다. 번거로워서 그렇지 ㅋ

      2011.06.04 00:55 신고 [ ADDR : EDIT/ DEL ]


새로 들인 24-105 의 테스트를 좀 해봐야 하는데..

날 좋은 날은 밤 늦게까지 바쁘고..
간만에 일찍 집에 오는 날엔 이렇게 비가 오니, 제대로 된 테스트를 해 볼 수가 없다.


주말 내내 바빠서 사진 찍을 틈도 없을 것 같으니.. 렌즈 테스트는 언제쯤 할 수 있을까?


여튼, 열악한 상황에서도 이 정도는 뽑아준다.
조리개값이 높은 탓에 ISO를 1600 까지 올렸다.
그래도 리사이즈 하니까 충분히 볼만하구나.. 이 정도면 노이즈에 그리 신경쓰지 않아도 좋을 듯 하다.


그나저나...

10만원대 렌즈가 이렇게 좋아도 되는건가?
저가형 표준줌들 따위와는 비교가 되지 않는다.

대체 뭐 이리 좋은거야??

 

보정같은 거 없이 그냥 단순 리사이즈 only!
이젠 라룸으로 돌리는 것 조차 귀찮다... -_-;;


a900 + 24-105, Standard mode +1 -1 +2 0 0, Photoworks Resize only.


DSLR-A900 | Pattern | 1/40sec | F/4.5 | 0.00 EV | 105.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125sec | F/4.5 | 0.00 EV | 105.0mm | ISO-640

DSLR-A900 | Pattern | 1/40sec | F/4.5 | 0.00 EV | 105.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30sec | F/4.5 | 0.00 EV | 105.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13sec | F/3.5 | 0.00 EV | 24.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5sec | F/3.5 | 0.00 EV | 24.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50sec | F/3.5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20sec | F/4.5 | 0.00 EV | 70.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15sec | F/4.5 | 0.00 EV | 70.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50sec | F/4.5 | 0.00 EV | 70.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30sec | F/4.0 | 0.00 EV | 35.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8sec | F/4.5 | 0.00 EV | 105.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60sec | F/4.5 | 0.00 EV | 105.0mm | ISO-1600

DSLR-A900 | Pattern | 1/20sec | F/4.5 | 0.00 EV | 105.0mm | ISO-1600

DSLR-A900 | Spot | 1/15sec | F/4.5 | 0.00 EV | 105.0mm | ISO-400




신고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사진  (2) 2011.05.26
귀가, 산책.  (2) 2011.05.24
[24-105] 퇴근길 소경  (0) 2011.05.20
홍대 스냅  (4) 2011.05.18
미놀타 24-105 D  (0) 2011.05.18
학교 야경  (0) 2011.05.13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DSLR-A900 | Pattern | 1/25sec | F/2.8 | 0.00 EV | 24.0mm | ISO-800



지난 번 오선형과 남대문 샵을 돌다가..
24-105 를 마운트 해 보곤 참 좋은 렌즈다 싶었다.

당시 샵에서 제시한 가격은 24만원. 
렌즈 치고 24만원이면 비싼 건 아니지만..
단종된 렌즈인데다, 가변조리개.

가격이 좀 더 싸면 사 볼만 하겠는데, 했다.

그러다 어제 장터에서 쿨매를 잡아 구매했다.
샵에서 제시한 가격에서 30% 약간 못 되게 할인한 가격으로 흐흐.

비록 앞캡이 고장나고, 필터는 듣보잡이며, 심지어 뒷캡은 탐론이지만..

렌즈 자체는 참 깨끗하고 좋은 것 같다.
렌즈는 신동급이라 불러도 좋을 정도다.


오늘 하루 종일 넘 바빠서 렌즈 테스트를 해 볼 수가 없었는데..
핀은 대체로 나쁘지 않은 것 같다.

언제 시간 나면 남대문 소니센터에 한번 데리고 가 봐야겠다.


그래도 테스트샷 하나 없다는 건 너무나 아쉬워서..
집에 걸어 오면서 대충 찍은 샷 몇 장 띄워본다.

앞으로 이걸로 찍으면 아무리 못해도 이 정도는 나오겠구나.. 하고 보면 되겠다.


DSLR-A900 | Pattern | 1/400sec | F/5.6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500sec | F/5.6 | 0.00 EV | 105.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8sec | F/5.6 | +0.30 EV | 24.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20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100sec | F/4.5 | 0.00 EV | 105.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30sec | F/3.5 | 0.00 EV | 24.0mm | ISO-640

DSLR-A900 | Pattern | 1/60sec | F/4.5 | 0.00 EV | 50.0mm | ISO-320

DSLR-A900 | Pattern | 1/5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5sec | F/3.5 | 0.00 EV | 24.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5sec | F/4.5 | 0.00 EV | 55.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10sec | F/4.5 | 0.00 EV | 55.0mm | ISO-800

DSLR-A900 | Pattern | 1/30sec | F/3.5 | 0.00 EV | 24.0mm | ISO-400



신고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24-105] 퇴근길 소경  (0) 2011.05.20
홍대 스냅  (4) 2011.05.18
미놀타 24-105 D  (0) 2011.05.18
학교 야경  (0) 2011.05.13
빨간 등대  (0) 2011.05.09
동행  (0) 2011.05.08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