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10.24 완전 기대중!! (2)
  2. 2010.11.12 이동국과 리웨이펑.

해마다 새해 다짐으로 축구장에 좀 더 많이 가야겠다고 마음 먹곤 한다.
그리고 연말이 되면, 몇번이나 축구장에 갔는지 꼽아 보고는 하지.
대개 그 횟수에 따라 지난 한 해를 어떻게 보냈는지 가늠해 볼 수 있기도 하다.
정신없이 바쁘게 보냈는지, 아니면 조금 여유를 찾았는지.. 

올해는 단 한번도 경기장을 찾지 못했다.
심지어 공짜표를 잔뜩 받았었는데도 말이지.
뭐, 올해는 그나마 열심히 찾아 보던 축구 중계도 별로 못 봤으니.. 축구에 참 소홀했던 한 해이기도 하다.


그러다 마침 이번 수요일에 전주에서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이 열리기에 냅다 예매를 했다.
챔피언스리그 경기는 지난 해 역시 4강 2차전이었던 성남:조바한 경기 후 처음이다.
그때는 참.. 악에 받쳐 후기를 썼는데 말이지.

그러고보면, 5년 전도 그렇고, 바로 지난 해도 그렇고.. 그때 가지고 있던 열정들은 다 어디로 갔을까? 
...



뭐 여튼..




전주성에는 스페셜 테이블존이라는 좌석이 있는데, 기자석을 개조해 뭔가 음식을 먹을 수 있도록 해 놓은 곳이란다.
가격은 일반 좌석과 달리 조금 비싸서 2만원 가량 하지만, 딱 61개 석만 예매할 수 있고, 예매하면 치킨도 한 마리 준다고 하기에 두 번 생각할 필요 없이 바로 예매했다.
예매하고 나서 안건데.. 리그 경기와 달리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는 치킨을 제공하지 않는다고 한다. -ㅅ-;
하지만 극장에서 3D영화를 봐도 16,000 원인 세상에 이 중요한 경기를 그 가격에 볼 수 있다면 그걸로도 좋다. (정말이지 예매 수수료가 아까워서 그런다고는 말 못한다.)



DSLR-A700 | Pattern | 1/320sec | F/3.5 | 0.00 EV | 200.0mm | ISO-250


사진 속 이 날은 전북이 수원에 원정 와 홈팀 수원을 5:1로 떡실신 시키던 날이다. -_-;;
아마 리그 최종전이렸다. 그리고 나의 마지막 경기장 참관이기도 하고.
저 경기 보고 내년엔 좀 더 자주 와야지, 했는데 1년 내내 한번도 못 갔구나..

아무튼 동국아 더도 덜도 말고 딱 해트트릭 부탁한다. ㅎㅎ


다만 아쉬운 건 망원렌즈가 좀 딸린다는 것.
200mm 넘는 망원렌즈가 하나쯤 있으면 더 좋았겠지만 가지고 있는 건 135mm 뿐이다.
135.8을 믿고 가는 수 밖에 없겠지. 흐흣.


오랜만에 푸른 피치를 볼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설렌다.
아.. 얼른 수요일이 왔으면!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ㅋㅋ 잘 보고 오셨나요?

    2011.10.26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응~ 결국 알이티하드 발라주고 결승 안착!
      예전같으면 후기도 쓰고 그랬을텐데, 요즘은 왜케 무기력한지 모르겠다. ㅋㅋ

      2011.11.02 11:29 신고 [ ADDR : EDIT/ DEL ]


 filename=
 filename=


수원에서 열린 수원과 전북의 2010년의 마지막 K리그 정규 경기.

경기가 끝난 후 으레 하는 선수들간의 악수, 그리고 유니폼 교환.
사실 축구 경기에서 이런 건 특별할 것도 없다.
쌀쌀한 날씨 탓에 유니폼 교환 같은 것도 없었으니 더욱 그렇다.

그러나 이동국과 리웨이펑.
그들이 만나 악수하고 포옹하는 저 사진을 보고 단순한 악수 그 이상의 무언가를 느낄 수 있다면 당신은 열혈 축구팬이다.

워낙 정리가 잘 되어 있는 글이 있는터라, 내가 새삼 그들에 대해 자세히 썰을 풀 필요는 없을 것이다.
http://blog.naver.com/ivanz?Redirect=Log&logNo=40073178498
왜 저 사진이 특별한지 모르는 사람이 있다면, 혹여 관심이 간다면 한번 읽어 보는 것도 좋다.

이제 우리 슬슬.. 축구선수로서의 황혼에 접어 드는 나이.
마지막 청춘을 불태우자꾸나, 동국아, 웨이펑아..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