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의가 있어 여의도를 찾은 길에..
윤중로를 걸었다.


이제 슬슬 벚꽃도 끝물이지만, 아직은 볼만 하더라.


문득 서글픈 생각이 들었다.
금방 오고, 또 그렇게 금방 가 버리는구나..


야속하게도...



DSLR-A900 | Pattern | 1/8000sec | F/2.8 | 0.00 EV | 24.0mm | ISO-200

 

DSLR-A900 | Pattern | 1/400sec | F/7.1 | 0.00 EV | 24.0mm | ISO-100


DSLR-A900 | Pattern | 1/4000sec | F/2.8 | 0.00 EV | 24.0mm | ISO-100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 나들이  (0) 2011.04.24
밤길을 걷다가..  (0) 2011.04.24
윤중로 벚꽃  (0) 2011.04.22
시그마 Super Wide II 24mm f2.8 테스트샷  (2) 2011.04.17
태평양 건너, 그 아이가 왔다.  (0) 2011.04.15
퇴근길 사진 몇장..  (0) 2011.04.12
Posted by Kunner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