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LR-A900 | Pattern | 1/60sec | F/2.0 | +0.70 EV | 50.0mm | ISO-800

요즘 내 사진이 자주 올라온다.

그 오랜 시간 포스팅을 해 오면서 정작 내 사진은 거의 안 올렸던 것에 비하면 새로운 변화.

이것도 다 서른 너머 어느 날의 기록이다.

'쉼을 위한 이야기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리운 시절에게  (0) 2011.03.09
미운오리새끼 시그마 24-60  (0) 2011.03.01
Kunner @theCaffe  (4) 2011.02.25
새떼, 날다  (0) 2011.02.24
은반 위의 dog  (0) 2011.02.24
Kunner @Tokyo  (0) 2011.02.24
Posted by Kunner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qiuick

    엉.... 이리봐도 변했구먼 클클....

    2011.02.25 10: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ㅠㅠ 얼굴이 좀... 맘에 안 들게 변하는거 같어..

    그냥 낯설어서 그런가?

    2011.02.25 17: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qiuick

    이건 감우성 아녀?

    2011.02.26 06: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